• 주 메뉴 바로가기
  • 서브 메뉴 바로가기
  • 컨텐츠 바로가기
  • 하단 메뉴 바로가기
  • quick
    TOP

    벽산뉴스

    20

    2015.10

    벽산, 화성공장 5호기 생산라인 증설
             조회수64013 작성자벽산


    벽산, 화성공장 5호기 생산라인 증설



    벽산(대표 김성식, 007210)은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벽산 화성공장의 유기질 단열재 ‘아이소핑크’ 5호기 생산라인을 증설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증설하는 벽산 화성공장은 대표적인 친환경 유기질 단열재 ‘아이소핑크’ 생산에 특화된 라인을 갖추고 있으며, 총 70억원의 투자비를 투입해 내년 6월까지 연간 약 5600톤의 생산라인을 추가 완공할 예정이다. 기존의 생산량인 1만 1800톤에서 1만 7400톤으로 생산가능 능력을 증대하게 되는 것이다.

    벽산은 화성공장의 생산능력을 강화해 단열재 중심으로 경쟁력을 확보하고 친환경 제품 연구 개발에 더욱 주력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벽산 화성공장은 지난해 연간 2800톤을 생산할 수 있는 4호기 생산라인을 증설한 데 이어 올해 추가 설비를 마련하면서 생산 효율성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 또한 친환경 무기질 단열재 ‘그라스울’을 생산하는 익산공장의 설비의 투자 증설 역시 고려하는 등 주력 제품군에 대한 투자를 적극 검토하고 있다.

    향후 벽산은 익산공장의 ‘그라스울’ 라인 3만톤 증설을 통해 연간 총 6만 5000톤의 높은 생산능력을 완성하고 600㎡ 바닥 면적 이상의 창고 등을 건축할 경우 난연성 자재 사용을 의무화한 건축법 시행령에 대응 가능한 제품을 공급할 예정이다.

    김성식 벽산 대표이사는 “최근 발생한 화재 사고 이후 불연 및 난연성 자재 사용이 의무화되는 업계 흐름에 따라 시장의 요구에 발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시스템을 준비하게 됐다”고 말했다.